겨레하나 이야기 겨레하나 소식

[환영성명] 판문점에서 새 역사가 시작되었다

  • 첨부파일 | 20180427.jpg
  • 겨레하나 | 2018-04-27
  • 조회수 | 2251


[환영성명] 판문점에서 새 역사가 시작되었다
 
남북정상이 손 맞잡고 군사분계선을 넘나들던 순간, 우리 민족의 새 역사가 시작되었다. 
남북정상이 온 겨레와 전 세계 앞에서 전쟁은 끝났고 평화의 시대가 열렸다 천명한 것은, 다시는 되돌아가지 않겠다는 굳은 의지의 표현이었다. 
 
남북 정상의 만남은 그 시작부터 우리의 마음을 울렸다. 두 정상이 환히 웃으며 손잡고 분단선을 넘는 그 순간부터 적대와 대결, 냉전과 분단의 상징이었던 판문점은 이제 우리에게 가슴벅찬 통일의 상징이 되었다.
 
판문점에서 오늘 남북은 역사적인 선언문을 발표했다.
우리 민족의 운명을 우리 스스로 결정한다는 민족자주의 원칙을 다시 한번 확인하였으며, 끊어진 혈맥을 잇고 자주통일의 미래를 앞당기기 위한 구체적인 조치들을 발표했다. 한반도에서 더 이상 전쟁은 없을 것이라며 종전선언과 평화협정 추진, 항구적인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한반도 비핵화를 합의하였다. 
 
전쟁없는 평화로운 땅에서 살고자 하는 온 겨레의 한결같은 염원을 고스란히 반영하고, 자주통일의 새 시대를 선포한 판문점 선언을 뜨겁게 환영한다.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은 실천으로 그 결실을 맺을 것이다. 한반도의 영구적인 평화와 통일을 위해서는 아직 가야할 길이 많다. 그러나 남북이 굳건히 손잡는다면 헤쳐나가지 못할 어려움이 없을 것이다. 
 
남북 정상의 통 큰 결단으로 2018년 남북관계는 눈부신 속도로 발전해왔다. 그리고 오늘 판문점 선언은 이 속도가 결코 늦춰지거나 중단되지 않을 것임을 보여주었다. 지금의 눈부신 속도 그대로, 우리 민족이 평화와 번영, 통일로 달려갈 수 있도록, 우리겨레하나되기운동본부도 모든 것을 다 할 것이다.
 
2018년 4월 27일
(사)우리겨레하나되기운동본부
겨레하나소개 CONTACT US 개인정보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