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무협의를 모두 마친 남과북 실무협의단, 개성 자남산여관 앞에서 기념촬영.